본문 바로가기

기업

코오롱생명과학, JP모건 헬스케어서 '인보사' 소개

기사입력 : 2017-01-09 11:13|수정 : 2017-01-09 11:25
페이스북으로 기사 공유하기 트위터로 기사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 댓글영역으로 이동

바이오스펙테이터 천승현 기자

코오롱생명과학은 오는 11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제35회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 참석해 글로벌 투자자와 제약사들을 상대로 세포유전자 치료제 ‘인보사‘를 소개한다고 9일 밝혔다.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는 제약·바이오 분야에서 세계적 권위를 인정받는 투자 설명회다. 올해는 전 세계 400여개의 제약, 바이오기업들이 참가하여 글로벌 투자자와 업계 전문가들에게 사업현황과 전략을 발표한다.

코오롱생명과학은 11일 오후 2시 30분(현지시각)부터 이우석 대표이사가 직접 ‘인보사’의 기술과 효능에 대해 한국과 미국의 임상결과를 발표한다. 일본 미쓰비시다나베제약과 기술 수출 사례를 소개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인보사’의 상업화 계획도 설명할 예정이다.

인보사는 국내 임상결과 퇴행성관절염 환자에게 수술 없이 단 1회만 주사제를 투여해도 1년 이상의 통증 완화와 활동성 증가 효과를 확인한 바이오신약이다. 국내 임상3상시험을 마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최종 품목허가 심사 중이다.

이우석 대표이사는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인보사의 가능성을 적극 홍보하겠다” 라고 밝히며 “이를 위해 한국과 미국의 임상결과를 적극 활용해 글로벌 기업들에게 ‘인보사’의 가치와 시장성을 알릴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주목기사